Loading...

  • Admin
    닌텐 씨, 제발 만용 그만 부리고 지피님께 진심으로 사과를 하세요. 제가 메일로 말씀드렀다시피, 지피님께서는 일단 각도기 깬 적은 없는데 귀하께서는 좀 많이 깼어요. 자존심 때문에 인생을 망치기엔 아직 너무 젊은 나이잖습니까. 조금만 더 생각을 해 주세요. 메일에 전혀 답신을 하지 않으셔서 이렇게 여기에나마 남깁니다.
    10월 2
    3 3
    붉은악마, 책에봐라, 노숙까마귀님이 이 글을 좋아합니다.
    Admin
    10월 2
    법무법인에 위임을 했다면 시간이 정말 얼마 안 남았어요. 제발 현명한 선택을 하시길 바랍니다. 자존심 때문에 사과문 쓰기는 죽어도 싫으시면 차라리 제가 대신 써 드릴 수도 있습니다. 지피님께서 합의금을 요구한다면 그것도 제가 다 대신 내드릴 수 있습니다. 그러니까 제발 앞으로의 인생을 생각해서 제대로 된 선택을 하세요.
    화이트리스트
    10월 2
    남작씨, 제가볼땐 민근이는 절대 뜻을 굽힐 아이가 아닙니다. 오히려 이렇게 해주면 해줄수록 더 많은걸 바라게 되고, 자기가 뭐라도 된것 마냥 의기양양해질수 있어요. 더군다나 민근이는 원준이같이 남이 하는말 듣지않고 자기하고픈대로 하는 놈이라, 이번 기회에 제대로 세상의 쓴맛을 봐야 정신차립니다. 말로해서 들을것 같으면 진작 이러지도 않았습니다. 그냥 지피에게 민근이 처분을 맡기는게 나아보입니다. 지피가 봐준다면 봐주는거고, 안봐주더라도 할수없는겁니다.남작씨, 제가볼땐 민근이는 절대 뜻을 굽힐 아이가 아닙니다. 오히려 이렇게 해주면 해줄수록 더 많은걸 바라게 되고, 자기가 뭐라도 된것 마냥 의기양양해질수 있어요. 더군다나 민근이는 원준이같이 남이 하는말 듣지않고 자기하고픈대로 하는 놈이라, 이번 기회에 제대로 세상의 쓴맛을 봐야 정신차립니다. 말로해서 들을것 같으면 진작 이러지도 않았습니다. 그냥 지피에...더 보기
    화이트리스트
    10월 2
    그리고 민근이 아버지가 애를 어떻게 봐주는지 몰라도, 비뚤어진 자식사랑으로 너무 애를 망치고 있어요. 아들이 인터넷에서 이렇게 막나가고 있는걸 보고도 적반하장을 하시니, 더이상의 타협이 필요가 없는겁니다. 민근이는 너무 세상 쉽게 살아서, 이렇게라도 안하면 평생 사람 못됩니다.
    댓글을 작성하려면 로그인해야 합니다.